한일수교 50주년을 기념해 MBC와 일본 후지TV가 공동 기획한 글로벌 자급자족 프로그램 <어디서든 살아보기> 일본편.

낯선 자연 환경과 의식주 문화 그리고 언어마저 통하지 않는 타국에서 오직 가족의 힘으로만 생존을 해야합니다.

가상이 아닌 실제 가족이 사전 정보 없이 제작진이 지정한 나라로 무작정 떠나 일주일간 생존을 해야되는데요.

 

 

 

6

‘어디서든 살아보기’를 경험할 첫 번째 가족으로 배우 정은표 가족이 선정 되었습니다.

이들은 일본 야마가타현 긴잔 온천마을에서 일주일간 자급자족을 하는데요. 

이 지역은 최대 적설량이 200cm로 ‘설국’으로 불리기도 합니다.

 

 

 

 

7

배우 정은표씨는 돈을 벌기위해 눈 보라속에서 일을 해야만 됬는데요.

Rab ‘뉴트리노 엔듀런스 자켓’을 입고 있는 모습을 볼 수 있었습니다.

 

 

 

 

4

 

 

 

 

3

Rab ‘뉴트리노 엔듀런스 자켓’은 800필파워의 복원력과 내한성을 자랑하는 

최상급 유로피안 거위털을 충전대로 사용하여 혹한의 환경에서도 체온을 유지할 수 있습니다. 

 

또한 겉감은 퍼텍스 엔듀런스 원단으로 초박형 코팅막과 내구성이 있는 나일론 원단을 결합하여 만들어

 방수기능과 다운 솜털의 빠짐방지, 높은 방풍기능과 낮은 온도에서도 높은 투습도를 자랑합니다.

 

배우 정은표씨의 상황에 정말 잘어울렸던 다운자켓이었습니다.

 

 

 

1

▶ Rab ‘뉴트레노 엔듀런스 자켓’ 자세히 보러가기

 

 

 

 

Rab 로고ㅓ